부동산일반

한국부동산원, 대구혁신도시와 상생발전 전략 논의





한국부동산원이 대구광역시와 이전공공기관 및 산학기관 등이 참석한 ‘2021년 혁신도시발전위원회’에서 대구혁신도시 발전을 위한 전략 및 과제를 논의했다고 18일 밝혔다.

관련기사



지난 17일 열린 혁신도시발전위원회는 혁신도시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혁신여건 조성을 지원하기 위한 회의다. 혁신도시의 정주여건 개선 추진방향, 상생협력 뉴딜 추진전략의 심의·토론 및 상호 협력체계(민·관·공·학)를 기반으로한 주요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개최됐다. 부동산원은 사회적경제조직과 협업하여 불로동 소재 빈집을 창업공간으로 조성하는 불로동 도시재생뉴딜사업과 근대역사문화 건축물인 ‘무영당’을 리모델링하여 청년창업 및 사회적경제주체 활동 공간으로 제공하는 공간뉴딜 사업을 추진한다. 손태락 부동산원장은 이번 위원회에서 권영진 대구광역시장과 함께 혁신도시발전위원회 공동위원장으로 선출돼 향후 기관간 상호협력을 위해 중추적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부동산원은 대구시, 공공기관 등과 혁신도시 상생뉴딜 합의문에 서명하고, 뉴딜사업이 안정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상호협력을 다짐했다. 손 원장은 “우리 원의 업무 특성과 역량을 활용하여 대구 혁신도시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혁신도시 활성화 및 대구시 발전을 위해 지자체·이전공공기관·산학기관 등과 함께 지속적으로 협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양지윤 기자 yang@sedaily.com


양지윤 기자
ya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