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에이미 말 맞았나…휘성 프로포폴 상습투약 의혹, 경찰 수사중

휘성/ 서울경제스타DB


경찰이 가수 휘성을 상습 ‘프로포폴’(향정신성의약품인 수면 유도제) 투약 혐의로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26일 조선일보에 따르면 사정기관 관계자는 “최근 마약 업자를 검거해 수사하는 과정에서 휘성도 프로포폴을 다량 투약했다는 진술 및 물증 등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휘성이 투약한 프로포폴 양이 많다고 보고 구속영장을 조만간 신청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휘성은 지난 2013년 군 복무 당시에도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은 바 있다. 당시 휘성은 2011년부터 2013년 초까지 서울 강남 일대 피부과 등 여러 곳에서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한 혐의를 받았지만, 2013년 7월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한편 휘성은 2002년 데뷔해 ‘안되나요’, ‘With Me’, ‘결혼까지 생각했어’ 등을 히트 시키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혜리 기자
hyer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 태그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